이동국 219호골된 얼굴 골?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뉴미디어부기자
  • 2019-06-24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한국축구연맹
축구선수 이동국이 얼굴 골로 수원의 골 망을 갈랐다.

전북 현대 모터스 소속 이동국은 지난 2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전북 현대와 수원 삼성 경기에서는 진귀한 골이 나왔다. 


이날 수원 골키퍼 노동건은 자신의 앞에 다다른 공을 길게 걷어찼다. 하지만 상대 진영에 있는 자신의 팀에 공을 넘겨준다는 게 전방을 압박하던 이동국의 얼굴로 향했다.


결국 공은 그대로 이동국의 안면을 맞고 수원 골 망을 흔들었다. 노동건이 재빨리 골대로 향했지만 손 써볼 틈도 없이 이동국의 얼굴 골로 기록됐다.


이동국은 이 진기명기 골로 개인통산 219호골을 넘어섰다.


한편 이날 전북은 행운의 골 덕분에 초반 기세를 잡았지만 추가 골은 넣지 못했고, 후반 26분 타가트에 동점골을 내주며 1대 1 무승부로 끝났다. 
뉴미디어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