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 자인 시너공장 화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최영현기자
  • 2019-05-22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 경산 자인면사무소 제공>

22일 오전 9시40분 쯤 경산 자인면 단북리 한 시너 공장 에서 불이 났다. 불은 인근 플라스틱 공장으로 옮겨붙어 확산 중이다. 이 과정에서 시너 공장 근로자 한 명이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불이 나자 소방차 29대와 90여명의 인력이 진화에 나섰다. 또 시너가 일부 폭발하면서 단북리 일대 민가에 한 때 대피령이 발령됐다. 다행히 불길이 민가로 확산되지는 않았다. 경찰은 화재가 진화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다.

최영현 kscyhj@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서구청 배너

동구배너

달서구배너

수성구배너

2019_sym(250).jpg


2019_su(250).jpg


2019_doc(250).jpg


영남일보체다운로드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