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외국인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숨진 채 발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1-12


 경북 구미에서 발생한 외국인 노동자 살인사건 용의자가 숨진 채 발견됐다.
 구미경찰서는 12일 오전 11시 40분께 구미시 상모사곡동 한 야산에서 몽골 국적A(45)씨가 나무에 목을 매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지난 9일 발생한 몽골 국적 노동자 B(33)씨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로 A씨를 추적하던 중 숨진 A씨를 찾았다.
 B씨는 9일 오후 7시 8분께 구미시 원평동 한 원룸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 원룸이 A씨 소유이고 B씨와 마지막으로 접촉한 사람이 A씨란 점을 들어 A씨가 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라고 판단해 행적을 추적해 왔다.   연합뉴스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동구배너

달서구배너

수성구배너

어린이 동화동요 한마당

환동해 국제심포지엄

영남일보 마라톤대회

2019 달구벌 문예대전

영남일보체다운로드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