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동해안에서 홍게·통발어구 훔친 선장·선원 덜미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8-07-12


경북 포항해양경찰서는 12일 바다에서 다른 사람 어구를 훔친 혐의(특수절도)로 홍게잡이배 선장 A(37)씨를 구속하고 선원 B(41)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은 지난 4월 수차례에 걸쳐 울릉도 인근 바다에서 다른 어선이 홍게를 잡기 위해 던져놓은 통발어구 7개(7천만원 상당)를 훔치거나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통발어구에 들어있던 690만원 상당 홍게도 훔친 것으로 드러났다.
 해경은 피해신고를 받고 배 항적을 추적해 이들을 붙잡았다.
 해경은 A씨 등을 상대로 추가범행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