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ICBM 실용화 단계 아니다 대기권 재진입 기술 검증안돼"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7-01-12


이나다 日방위상 기자회견

이나다 도모미 日방위상
이나다 도모미 일본 방위상은 북한이 발사실험을 시사하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 실용화에 이르지는 않은 단계라고 말했다.

11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이나다 방위상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적어도 대기권 재진입 기술은 북한이 지금까지의 미사일 발사에서 실제로 검증할 수 있었다고는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나다 방위상은 다만 “북한이 작년 3월 ICBM의 탄두부의 대기권 재진입 환경 모의시험을 실시했다고 공표하고 있으니 필요한 기술을 습득하려고 하는 것은 명확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북한이 핵병기의 소형화, 탄두화의 실현에는 도달해 있을 가능성은 있다"며 “북한의 동향에 대해 중대한 관심을 가지고 정보 수집과 분석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발언은 이나다 방위상이 12일 1박 2일 일정으로 괌 미군기지를 방문한다고 공식 발표하는 자리에서 나왔다.

그는 한일 관계 냉각으로 일본 내에서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북 공조 공백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큰 가운데 괌의 앤더슨 공군기지 등을 방문해 미군의 고고도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부대를 시찰할 계획이다. 이나다 방위상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부산 소녀상이 철거돼야 한다"는 일본 정부의 공통된 입장을 반복하면서도 한일 양국간의 방위 협력을 유지하고 싶다는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연합뉴스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달서구배너

동아시아문화도시

청소년 행복 페스티벌

밥상머리 우수사례공모전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


2017_yeongju.jpg


2017_airdaegu(90).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