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 0.1%포인트 잡아라'…온라인예금·대출 25% 급증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7-01-11


온라인·텔레마케팅 통한 보험상품 판매도 27% 증가

금리가 0.1%포인트라도 높으면서도 안정적인 금융상품을 찾는 금융소비자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은행 영업점에 찾아가 가입하는 것보다 예금금리는 높고, 대출금리는 낮은 온라인 예·적금과 대출상품 판매가 지난해 상반기에만 25% 증가했다.


 1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상반기 주요 10개 은행의 비대면채널(온라인)전용상품(여신·수신) 판매금액은 15조5천억원으로 1년 전보다 3조1천억원(25%) 증가했다.


 온라인 전용상품의 경우 예·적금 금리가 약 0.1%포인트 높으며 대출금리도 0.1%포인트 할인된다.


 같은 기간 보험사의 텔레마케팅, 인터넷을 통한 보험상품 판매 규모는 1조7천억원으로 1년 새 27% 증가했다.
 주로 자동차보험, 운전자보험, 여행자보험, 어린이보험처럼 보장 내용이 단순하고 정형화된 상품의 비대면 판매가 늘고 있다.
 인터넷 전용 보험상품은 설계사를 통한 상품보다 보험료가 5∼10%가량 저렴하다.


 온라인 연금펀드 설정액은 2천107억원으로 2015년 9월 말보다 39% 증가했다. 온라인 연금펀드는 통상 판매수수료가 면제되고 판매보수도 개인연금펀드 평균 수수료보다 0.21%포인트 저렴하다.


 금감원은 비대면 전용상품 활성화를 위해 금융소비자정보 포털사이트 파인·보험다모아 등을 통해 가격비교가 쉬운 온라인 상품 개발을 유도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미스터리 쇼핑을 통해 텔레마케팅 판매 때 상품 설명을 제대로 하는 점검을 강화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달서구배너

ceo아카데미 모집

동아시아문화도시

환경정책과

칠곡스토리텔링 전국공모전

달성사문진 달빛걷기대회

제2회 금오 전국 시낭송대회

팔공산 달빛 걷기대회

책읽기상 독서감상문 공모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