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늦기 전에'…부동산경기 안좋아도 1월 분양물량↑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7-01-11


1월 전국 27개 단지 1만94가구 분양

 올해 분양시장 전망이 불투명한 가운데 건설사들이 서둘러 분양에 나서면서 1월 한 달간 전국에서 1만여가구가 쏟아진다.
 11일 부동산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이달 전국 27개 단지에서 1만94가구(오피스텔·도시형생활주택 등 제외. 임대 포함)가 분양된다.


 이는 지난달 분양실적(4만6천873가구)보다 78.5% 감소한 수치지만 지난해 1월(6천861가구)보다는 47.1% 늘어난 물량이다.
 건설사들이 분양시장 분위기가 더 나빠지기 전에 분양을 서두르고 잔금대출 규제를 피하려 작년 연말에 모집공고를 내고 이달 초부터 본격적으로 청약에 돌입했기때문으로 풀이된다.


 이달 분양물량은 수도권보다는 지방에 집중됐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서는 이달 전국 분양물량의 20.7%에 해당하는 9개 단지,2천90가구가 분양된다.


 지방에서는 18개 단지, 8천4가구(79.3%)가 분양에 나선다.
 시도별로 보면 부산이 1천954가구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물량이 쏟아지고 충북(1천495가구), 충남(1천327가구), 경남(1천245가구), 경기(980가구) 등의 순이다.     연합뉴스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2017마라톤

어린이 동화동요 한마당

2.28

환경정책과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