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신 묘역서 백설모 발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송종욱기자
  • 2017-01-03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청설모가 아니라 백설모라 불러주세요” 지난달 24일 경주 김유신 장군 묘 주위에서 산책하던 한 주민이 촬영한 하얀 청설모. 다람쥣과인 청설모는 청서(靑鼠)라고 하며 털은 회색, 갈색, 붉은색까지 다양하다. 청설모의 배는 보통 흰색 털로 덮여있지만 온몸이 하얀 것은 드물다. 경북에서는 2000년 초 새해를 전후해 안동에서 흰 까마귀와 흰 개구리가 나타났고, 영양에서도 흰 사슴이 태어나 상서로운 조짐으로 받아들여졌다.

경주=송종욱기자 sjw@yeongnam.com 연합뉴스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2017마라톤

형산강사랑 포항시민걷기대회

어린이 동화동요 한마당

행복더하기 UCC사진공모전

2.28

환경정책과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